치환자 설정(방명록 수정) [티스토리 스킨 수정]

안녕하세요.. 명월입니다.
본문 글 스타일 및 댓글 스타일 등에 이어서 이번 포스팅에서는 방명록 스타일 변경에 대해서 작성하겠습니다.
먼저 현재의 방명록 상태를 확인 해 보겠습니다.

tistory bootstrap


오랫만에 스타일이 적용 안 된 부분을 보니 또 참담해 집니다... 본문 글 부분 스타일 수정해서 깔끔해 졌다고 생각했는데....ㅎㅎㅎ
먼저 방명록에 들어갈 수 있는 메뉴 부분을 생각해야 겠습니다. 이것 때문에 하루 종일 고민한 것 같습니다.. 제 블로그는 친목적인 분위기 보다 개발 방법과 프로그램 정보 공유의 목적을 두고 있기 떄문에 포스팅의 질문이 생기면 거의 댓글로 남기는 형태(실제로는 방문자 수가 높지가 않아서 이 마저도 많지 않습니다....ㅠㅠ)로 생각하고 있어서 방명록에 대한 것은 크게 생각해 본 적이 없었습니다.
실제로도 방명록 글은 여태 운영해 온 블로그 기간에 비해 상대적으로 적기도 합니다.
그래서 그냥 없애 버릴까도 생각을 했었는데 url로 접속을 할 수 있는 부분이기에 관리를 아예 안하는 것도 모양새가 나지 않습니다.
(제가 들어갈 수 있는 링크를 다 막는다하여도 꼭 비정상적으로 들어오시는 분이 계시기에 그런 분들은 거의 좋은 소리도 안하십니다.ㅠㅠ.. 덕분에 보안 공부도 되긴 하지만....) 그래서 생각한게 Footer에 남는 부분을 이용하는 게 어떨까 해서 적용하였습니다.

tistory bootstrap


방명록으로 들어갈 수 있는 링크부분은 결정이 되었습니다.
이제부터는 방명록 스타일을 수정을 하는 것인데... 치환자와 태그 형태를 보니 본문 댓글 구조가 태그 이름만 다를 뿐 거의 비슷하더 군요....

티스토리 가이드

비슷한 구조에 스타일이 다르면 지저분해 보이기 때문에 형태가 비슷하다고 하면 스타일을 맞춰주는 편이 훨씬 깔끔해 보입니다. 그렇다고 해도 방명록은 아마 거의 안 쓰시니깐 큰 의미는 없습니다만 그래도 여러가지 의미에서도 재사용을 하면 편이 좋기에 태그의 class이름을 댓글과 맞추도록 하겠습니다.





소스보기

소스를 포스팅에 담으로고 하니 글이 조금 길어 졌습니다만 구조적인 형태를 보시면 거의 비슷하다는 걸 알 수 있습니다.

방명록은 이외로 쉽고 빨리 끝났네요.... 방명록 스타일 수정은 여기까지 하고 그러면 결과화면을 확인하겠습니다.

tistory bootstrap



댓글과 똑같은 형태로 나왔습니다....

다음 포스팅은 리스트 목록부분 스타일 수정입니다.. 아마도 스타일 수정은 마지막이지 않을 까 싶네요...
주말에는 깔끔하게 최적화처리 하고 본 서버에 업로드하면 스케줄 대로 다음주 월요일 부터는 제 블로그도 반응형으로 바뀌지 않을 까 기대해 봅니다.


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.
댓글쓰기